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조회 수 1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좌파 노동자당, 자이르 보우소나르, 부통령 후보를 대선 후보로 승인 발표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브라질 전 대통령의 지지자들이 11일 쿠리치바시 연방경찰본부 앞에서 룰라 전 대통령의 얼굴 사진을 들고 집회를 열고 있다. 쿠리치바/AP 연합뉴스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브라질 전 대통령의 지지자들이 11일 쿠리치바시 연방경찰본부 앞에서 룰라 전 대통령의 얼굴 사진을 들고 집회를 열고 있다. 쿠리치바/AP 연합뉴스

    다음달 브라질 대선에 옥중 출마를 선언했던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72)이 결국 포기 의사를 밝혔다. 사법부의 압박에도 “죽지도 포기하지도 않고 끝까지 싸우겠다”고 다짐했던 그의 재선을 향한 꿈은 좌절됐다.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PT)은 11일 룰라 전 대통령이 수감돼 있는 쿠리치바시에서 지도부 회의를 열고 페르난두 아다드(58) 부통령 후보를 대선 후보로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브라질 연방선거법원은 지난달 31일 부패 혐의로 기소돼 12년1개월의 중형을 선고받고 수감된 룰라 전 대통령에게 대선 후보 자격이 없다고 판결했다. 룰라 전 대통령은 끝까지 출마를 강행하겠다고 주장해왔으나, 이날 입장을 바꿨다. 브라질 ‘피샤 림파’(깨끗한 경력)법은 실형을 선고받은 정치인에 대해 8년간 피선거권을 제한하기 때문에, 룰라 전 대통령이 대선에 다시 출마하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아다드는 2005년 룰라 정부 때부터 6년 반이나 교육장관을 지냈고, 2016년까지 상파울루 시장으로 일한 룰라 전 대통령의 복심이다.

    페르난두 아다드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 대선 후보의 포스터. ‘룰라가 선택한 대통령, 브라질이 필요한 대통령’이라고 적혀있고, 풀어헤친 셔츠 안엔 룰라 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져 있다. 파울로 테익세이라 좌파노동자당 의원 트위터 갈무리
    페르난두 아다드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 대선 후보의 포스터. ‘룰라가 선택한 대통령, 브라질이 필요한 대통령’이라고 적혀있고, 풀어헤친 셔츠 안엔 룰라 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져 있다. 파울로 테익세이라 좌파노동자당 의원 트위터 갈무리

    좌파노동자당은 연방경찰본부 인근에서 지지자들에게 편지 한 통을 공개했다. 룰라 전 대통령은 편지에서 “여론조사에서 내가 앞서지 않았더라면 이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며 “입후보를 포기했다면 체포되지 않았을 수 있다. 그러나 국민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자유를 향한 자존심을 버리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2003년 1월부터 8년간 브라질을 이끌며 지지율 80%대의 인기를 누렸다. 지난 4월 수감되기 전 여론조사에서도 지지율 40%에 달하는 독보적 1위였다. <에이피>(AP) 통신은 10일 발표된 다타폴라의 여론 조사 결과, 아다드는 지지율이 10%를 밑도는 4위였다고 전했다. 극우 사회자유당(PSL)의 자이르 보우소나르 후보가 지지율 24%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

    아다드는 이날 슈퍼맨 이미지를 닮은 대선 후보 포스터를 공개했다. 살짝 풀어진 셔츠 안 가슴팍에는 룰라 전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 있었다. 부통령 후보는 마누엘라 다빌라(37) 히우그란지두술주 의원이다. 1차 투표는 다음달 7일 치러지며, 과반 득표자가 나오지 않으면 28일 결선을 한다.

    룰라 전 대통령이 지지자들에게 보낸 편지는 이렇게 끝을 맺는다. “우리는 이미 수백만명의 룰라입니다. 그리고 지금부터 페르난두 아다드는 브라질 수백만 시민에게 룰라가 될 것입니다. 곧 만납시다. 나의 친구들. 승리를 위해, 당신의 오랜 벗이 포옹을 보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04 브라질 오데브레시 중남미 각국에 뿌린 뇌물 규모 늘어날 가능성 ajutour 7 2019.01.08
    603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작은 정부로 저성장 탈출할 것" ajutour 6 2019.01.08
    602 브라질 대선서 패배한 아다지 후보 부패혐의로 기소 위기 file ajutour 9 2018.11.29
    601 브라질 보우소나루 당선인 이달 안에 내각 구성 끝낼 듯 ajutour 11 2018.11.29
    600 브라질 전직 대통령 5명중 3명 부패혐의 기소 ajutour 6 2018.11.29
    599 중국, 보우소나루 반중 행보에 경고... ajutour 8 2018.11.05
    598 2018년 브라질 대선 우파 후보 압승…15년만에 정권교체 ajutour 15 2018.10.29
    597 브라질 2021년에 로켓 발사 재개 계획, 아우칸타라 브라질 우주센터 ajutour 24 2018.09.17
    » 브라질 대선 한 달 앞두고 좌절된 전 대통령 룰라의 꿈 ajutour 14 2018.09.17
    595 브라질 갱단의 은밀한 신입회원 채용 방식 ajutour 47 2018.08.03
    594 브라질-파라과이 내주부터 자국 통화 무역대금 결제 시스템 도입 ajutour 20 2018.08.03
    593 브라질 겨울…‘담요 뒤집어쓴 침팬지 , 아아아 추워요 ajutour 18 2018.08.03
    592 브라질 룰라 전 대통령 '옥중 서한'…"무죄 입증해 풀려나고 싶어" ajutour 41 2018.04.24
    591 브라질 군 총수, 정치 파문에 '국가적 위협'이라 맹비난 file ajutour 39 2018.04.24
    590 브라질 유력 정치인 48명, 10월 선거 후 부패수사 받을 듯 ??? ajutour 197 2018.04.24
    589 창당 후 최대위기 브라질 노동자당 "그래도 대선후보는 룰라" ajutour 40 2018.04.13
    588 브라질 최초 암호화폐 금융 석사과정 개설 ( 학비를 비트코인으로 낼 수 있다 ) ajutour 31 2018.04.13
    587 브라질 신임 재무 "저금리·저물가·성장, 연금개혁에 달려" ajutour 28 2018.04.11
    586 브라질은 요동치고 있다. 망명 거부하고 수감된 전 룰라 대통령 ajutour 35 2018.04.11
    585 브라질 전 대통령 유죄선고 "나는 여전히 게임중" 대선출마 의지밝혀 file ajutour 126 2017.07.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