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브라질, 코로나19 사망자 장례 시간·참석인원 제한


    브라질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의 장례 시간과 참석 인원을 제한하는 조치를 내놓았다.

    24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상파울루시 당국은 코로나19 사망자의 장례식이 1시간을 넘지 않도록 했고 참석 인원도 최대 10명으로 제한했다.

    장례식이 진행되는 동안 10명씩 교대로 참석하는 것은 허용했다.

    상파울루시 관계자는 "망자의 존엄을 최대한 존중하면서 가족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장례식 시간을 기존의 4시간에서 1시간을 줄이기로 했다"면서 "코로나19 확산을 막으려면 불가피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브라질 보건부는 조만간 다른 지역에도 같은 내용의 지침을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상파울루는 브라질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는 곳이다.

    전날까지 브라질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천891명, 사망자는 34명 보고됐다.


    상파울루주가 확진자(745명)와 사망자(30명) 모두 가장 많다. 리우데자네이루주가 확진자 233명, 사망자 4명으로 뒤를 이었다.

    한편, 상파울루주 정부는 이날부터 4월 7일까지 15일간 전역을 격리 지역으로 선포하면서 사실상 자체 봉쇄했다.

    이 기간에 상파울루시에서는 병원과 약국, 슈퍼마켓, 주유소 등 필수 업종을 제외하고 일반 상점, 술집, 음식점 등에 대해 영업 중단 명령이 내려졌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19 브라질 코로나 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31일 ajutour 8 2020.03.31
    618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26일 ajutour 20 2020.03.26
    617 브라질 대통령 코로나19 전국민 자가 격리 끝내고, 상업활동 정상화 해야 한다고 주장 ajutour 14 2020.03.25
    616 브라질 4만5000석 축구장에 코로나19 바이러스 임시 병동 건설 ajutour 17 2020.03.25
    615 브라질, 코로나19 확진자 첫보고 후 1개월만에 2,201명으로 늘어 ajutour 33 2020.03.25
    614 브라질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육로, 항공 입국 규제 대상 확대 - 우루과이, 이란 추가 ajutour 21 2020.03.25
    » 브라질 상파울루 "코로나19 사망자 장례식 1시간 이내로" 제한 ajutour 24 2020.03.24
    612 브라질 코로나 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24일 ajutour 18 2020.03.24
    611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23일 ajutour 21 2020.03.23
    610 브라질 리우 빈민가서 첫 코로나19 확진자…보건당국 비상 ajutour 19 2020.03.22
    609 브라질, 코로나 확진자 1128명으로 급증 ajutour 25 2020.03.22
    608 코로나19 대응에 분주한 브라질 ajutour 64 2020.03.02
    607 2020년 브라질 카나발 축제 들썩, 코로나 바이러스 없다 ajutour 82 2020.02.20
    606 브라질, 우한서 철수 자국민 34명 격리시설 수용…“감염 의심자 없어” ajutour 82 2020.02.20
    605 브라질, 하루평균 석유·가스 생산량 400만 배럴 첫 돌파 file ajutour 95 2020.02.20
    604 브라질 오데브레시 중남미 각국에 뿌린 뇌물 규모 늘어날 가능성 ajutour 562 2019.01.08
    603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작은 정부로 저성장 탈출할 것" ajutour 568 2019.01.08
    602 브라질 대선서 패배한 아다지 후보 부패혐의로 기소 위기 file ajutour 509 2018.11.29
    601 브라질 보우소나루 당선인 이달 안에 내각 구성 끝낼 듯 ajutour 523 2018.11.29
    600 브라질 전직 대통령 5명중 3명 부패혐의 기소 ajutour 520 2018.11.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