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조회 수 8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1~27일 카니발 기간에 공항이용객 130만명 예상, 대형 크루즈선도 12대 입항

    image_readtop_2020_168212_15820154234092261.jpg


    코로나19 `무풍지대`인 남미 대륙은 이달 말 열릴 축제로 떠들썩하다. `전 세계의 굴뚝`으로 통하는 중국에서 글로벌 기업들의 공장 가동이 멈추고 세계적으로 관광·소비심리가 얼어붙은 것과 상반된 분위기다.

    브라질 공항관리공사는 오는 25일 열릴 예정인 `카니발 축제일`을 맞아 21~27일 전국 42개 공항을 이용하는 관광객이 136만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코로나19 탓에 글로벌 관광업계가 파산 위기에 내몰렸음에도 올해 브라질 카니발 관광객 예상치는 지난해 카니발 전후 기간인 3월 1~7일(약 132만명) 대비 오히려 3%가량 늘어난 수준이다.

    같은 기간 항공기 운항 편수도 지난해(1만1064편)보다 4.45% 늘어난 1만1556편이다. 지역·연방정부는 카니발 연휴 기간에 코로나19 특별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달 초부터 카니발의 본산인 리우데자네이루에는 외국인 관광객을 실은 대형 크루즈 선박이 속속 입항했다. 오는 29일까지 총 12대가 들어올 것이라는 게 현지 언론의 예측이다. 리우 항만 관계자는 "크루즈 선박 입항 규모는 최근 20년 만에 최다"라고 말했다. 지난 주말에는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등 전국 주요 도시에서 거리 카니발이 시작됐고, 오는 22일부터는 도시마다 퍼레이드가 펼쳐진다.


    17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는 기자회견을 통해 "중국 우한에서 철수해 아나폴리스 공군기지에 수용된 자국민 격리 조치를 예상보다 일찍 끝낼 수 있다"고 밝혔다. 이날 기준으로 브라질 내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보건부는 "의심 환자 3명에 대한 정밀 진단 결과가 19일 나올 예정이지만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을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물론 브라질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를 기준으로 한 인명 피해는 나오지 않았지만 경제적 타격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19 브라질 코로나 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31일 ajutour 8 2020.03.31
    618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26일 ajutour 20 2020.03.26
    617 브라질 대통령 코로나19 전국민 자가 격리 끝내고, 상업활동 정상화 해야 한다고 주장 ajutour 14 2020.03.25
    616 브라질 4만5000석 축구장에 코로나19 바이러스 임시 병동 건설 ajutour 17 2020.03.25
    615 브라질, 코로나19 확진자 첫보고 후 1개월만에 2,201명으로 늘어 ajutour 33 2020.03.25
    614 브라질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육로, 항공 입국 규제 대상 확대 - 우루과이, 이란 추가 ajutour 21 2020.03.25
    613 브라질 상파울루 "코로나19 사망자 장례식 1시간 이내로" 제한 ajutour 24 2020.03.24
    612 브라질 코로나 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24일 ajutour 18 2020.03.24
    611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3월 23일 ajutour 21 2020.03.23
    610 브라질 리우 빈민가서 첫 코로나19 확진자…보건당국 비상 ajutour 19 2020.03.22
    609 브라질, 코로나 확진자 1128명으로 급증 ajutour 25 2020.03.22
    608 코로나19 대응에 분주한 브라질 ajutour 64 2020.03.02
    » 2020년 브라질 카나발 축제 들썩, 코로나 바이러스 없다 ajutour 82 2020.02.20
    606 브라질, 우한서 철수 자국민 34명 격리시설 수용…“감염 의심자 없어” ajutour 82 2020.02.20
    605 브라질, 하루평균 석유·가스 생산량 400만 배럴 첫 돌파 file ajutour 95 2020.02.20
    604 브라질 오데브레시 중남미 각국에 뿌린 뇌물 규모 늘어날 가능성 ajutour 562 2019.01.08
    603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작은 정부로 저성장 탈출할 것" ajutour 568 2019.01.08
    602 브라질 대선서 패배한 아다지 후보 부패혐의로 기소 위기 file ajutour 509 2018.11.29
    601 브라질 보우소나루 당선인 이달 안에 내각 구성 끝낼 듯 ajutour 523 2018.11.29
    600 브라질 전직 대통령 5명중 3명 부패혐의 기소 ajutour 520 2018.11.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