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조회 수 4258 추천 수 74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curitiba 05.jpg


    국제사회에서는 꾸리찌바를 꿈과 희망의 도시라 부릅니다. 이런 꾸리찌바를 넘는 길은 결코 어렵지도 않고 불가능하지도 않습니다. 정말 이 시점에서 우리들에게 필요한 것은 기존의 잘못된 진보에 대한 환상을 과감히 버리고, 늦었지만 지금부터라도 반환경적인 지역공동체를 인간과 자연이 공생하는 친환경적인 지역사회로 완전히 개조시켜 새롭게 태어나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갖는 일일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