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PYH2015052700200009400_P2.jpg PYH2015052700190009400_P2.jpg

     

     

    브라질 상파울루 대학(USP)에 개설된 한국 어문학 전공 과정이 존폐 위기를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상파울루 대학이 26일(현지시간) 현재 재정난을 이유로 교수 채용을 꺼리고 있는 데다 그동안 전공 과정 운영을 지원해온 한국국제교류재단도 대책을 내놓지 못하고 있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상파울루 대학은 지난 2013년부터 인문대 안에 한국 어문학 전공 과정을 설치했다.

    한국 어문학 전공 과정 개설은 국제교류재단의 외국 거점 지역별 한국학 중심 대학 육성 사업에 따른 것이었다. 

    개설 당시 재단과 상파울루 대학은 전공 과정을 단계적으로 확대하기로 하고 2016년까지 전임교수 4명을 확보한다는 데 합의했다. 

    2013년에 재단이 1명, 2014년에 재단과 대학 측이 1명씩, 2015년에는 재단과 대학 측이 각각 2명과 1명, 2016년엔 재단과 대학 측이 2명씩 교수를 채용하기로 했다. 이후에는 대학 측이 교수 4명을 모두 채용한다는 합의였다.

     

    그러나 대학 측이 재정난을 이유로 들며 지난해 초 교수 채용 계획을 전면 백지화하면서 문제가 생긴 것이다. 

    올해 들어서도 대학 측의 재정난은 계속됐고, 재단은 예산 편성이 이미 끝난 상태에서 교수 채용을 위한 지원을 늘릴 수 없는 상황이 됐다. 

    상파울루 대학 인문대에는 2만여 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며, 학부는 동양어학부를 포함해 9개다. 동양어학부에는 한국어를 비롯해 중국어, 일본어, 러시아어, 아랍어, 히브리어, 아르메니아어 등 7개 전공 과정이 있다. 

    한국 어문학 전공 과정 학생은 1학년 8명, 2학년 7명, 3학년 10명 등이다. 올해 초 2명이 부산외대에서 유학하고 있고, 다음 학기에는 한국외대에 2명, 부산외대에 1명이 각각 유학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71 차기 브라질 한인회장에 김요진씨 단독 추대 ajutour 424 2015.12.17
    170 광복70주년 및 한국문화의 날 내일(15) 오전 10시부터 개막 ajutour 531 2015.08.15
    169 한국문화원, 광복 70주년 가념 문화공연 개최....가야금 박경소, 퍼... ajutour 606 2015.08.15
    168 도전할 만한 땅 브라질 [비즈 칼럼] ajutour 541 2015.07.10
    » 브라질 상파울루 대학 한국 어 문학 전공 과정 존폐 위기 file ajutour 586 2015.05.29
    166 김범수, 솔로가수 최초 브라질서 단독 콘서트 file ajutour 560 2015.05.29
    165 브라질에서는 이런일이 있을수 있는지??? file ajutour 526 2015.05.20
    164 브라질 폴리로고스, 장학생 선발 시험에서 우수한 성적 거둬 ajutour 539 2014.12.19
    163 2014브라질 월드컵 종합가이드 (따봉 코리아) 홈페이지 오픈.. ajutour 729 2014.06.09
    162 2014 브라질 월드컵 일정 ajutour 1018 2014.02.04
    161 붉은악마 응원단 의장 반우용씨 사전 답사를 위해 브라질 방문 ajutour 1038 2014.02.04
    160 2014 브라질 월드컵 범 지원위원회, 입장권 예약 판매 개시 ajutour 925 2014.02.04
    159 2013년 브라질 교민사회 10대 뉴스 ajutour 1321 2014.01.06
    158 브라질 월드컵 한국 행운의 조 …16강 가능... ajutour 902 2013.12.13
    157 한국 속한 브라질 월드컵 H조 ajutour 914 2013.12.11
    156 연방경찰, 1억헤알 불법 해외송금 혐의로 한인 도 모씨 검거 ajutour 981 2013.12.10
    155 한중대, 글로벌 태권도 보급을 위해 손상미 교수 등 파견 ajutour 949 2013.12.10
    154 BRAZIL 한인회장 탄핵 찬반투표 결과... file ajutour 707 2013.12.03
    153 브라질 한인회장 탄핵...50년 이민역사에....... ajutour 762 2013.11.29
    152 브라질 밀알선교단, 밀알의 밤 <굿모닝 엔젤> ‘백배’ 감동 선사 file ajutour 799 2013.11.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