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2017.02.21 14:44

    브라질 펀드의 반전

    조회 수 2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올해 들어 브라질 펀드의 상승세가 가히 폭발적이다. 브라질 펀드는 지난 한주 6% 넘게 상승했다. 연초이후 약 한달 반 동안 평균 수익률은 15%에 달한다.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인프라스트럭처 투자 등 재정확대 정책에 따른 인플레이션 기대로 원자재값이 상승하면서 증시에서 원자재 관련 기업 비중이 높은 브라질 증시가 강한 탄력을 받고 있다는 분석이다. 

    19일 펀드평가사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17일 기준 주요 지역별 주식형펀드 가운데 최근 1주일 수익률이 가장 높은 곳은 브라질이다. 국내 설정된 브라질 펀드는 총 12개, 설정액은 1444억원인데 지난 한주 평균 6.0% 올랐다. 최근 한달 평균 수익률은 9.1%, 연초이후 평균 수익률은 15.0%로 꾸준히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브라질 증시 상승세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원유, 철광석 등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에너지·광물을 생산하는 브라질 주요 상장기업들에 대한 투자심리가 개선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국제신용평가회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이달초 브라질 최대 기업인 페트로브라스의 신용등급을 'B+'에서 'BB-'로 한 단계 상향 조정했다. 철광석 생산기업인 발레의 주가는 1년 새 3배 넘게 상승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브라질 증시가 5년전 고점 수준에 근접한 만큼 추가 상승 속도는 느려질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지난주 브라질에 이어 북미 2.5%, 중국(홍콩H) 2.1%, 일본 1.9%, 유럽 1.7% 등 선진국과 신흥국 구분할 것 없이 해외주식형 펀드가 전반적으로 크게 상승했다. 특히 홍콩H지수는 2월 들어 3주 연속 높은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어 눈길을 끈다. 김경환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올해 중국 기업 실적 상승과 국유기업 개혁 모멘 텀을 기반으로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해외주식형 개별 펀드로는 '미래에셋인덱스로차이나H레버리지2.0'가 7.7%의 주간 수익률로 가장 높았다. 이어 'JP모간브라질'(6.7%), '미래에셋브라질업종대표'(6.5%), '미래에셋차이나H레버리지1.5'(5.8%), '맥쿼리차이나Bull 1.5배'(5.6%)가 5%가 넘는 수익률을 기록하며 상위권을 차지했다. 

    국내주식형 펀드는 주간 평균수익률 0.8%를 기록하며 5주 만에 플러스(+) 수익률로 전환했다. 개별 펀드로는 '메리츠코리아'(3.1%), 'KB온국민자녀사랑'(2.8%) 등 메리츠자산운용과 KB자산운용 주식형 펀드가 전반적으로 간세를 띄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585 브라질 전 대통령 유죄선고 "나는 여전히 게임중" 대선출마 의지밝혀 file ajutour 38 2017.07.17
    584 브라질 테메르 대통령 기소 무산될 듯, 하원 통과 불투명 하다. file ajutour 34 2017.07.17
    583 식지 않은 인기 브라질 룰라 대선주자 지지율 1위 ajutour 206 2017.06.28
    582 브라질 공군, '코카인 500kg' 실은 민항기 격추 ajutour 223 2017.06.28
    581 브라질 노동계 이달 말 또 총파업…테메르 퇴진 촉구 file ajutour 339 2017.06.07
    580 포스코대우, 2조원 규모 브라질 해군 현대화 사업 참여할듯 ajutour 224 2017.06.07
    579 브라질 테메르 대통령 공식 일정 중단. 다시 대통령 탄핵 가능성 ajutour 266 2017.05.18
    578 美 공군, 브라질 엠브라에르 경전투기 300대 구매 추진 ajutour 297 2017.05.16
    577 브라질 전직 대통령의 재판이 file ajutour 269 2017.05.10
    576 바나나를 닮은 브라질 ajutour 319 2017.04.20
    575 브라질 부패수사 확대로 2018년 대선판도 지각 변동 file ajutour 317 2017.04.18
    574 브라질의 트럼프 "서울 대중교통 도입할 것" ajutour 253 2017.04.18
    573 브라질의 트럼프 극우 인사 집권하면 각료 절반 군인 임명 하겠다. file ajutour 348 2017.04.18
    572 브라질 부패고기 파문 원인은 나눠먹기식 부패구조 때문이다. file ajutour 315 2017.03.24
    571 브라질 썩은 닭고기 수출 회사의 제품 판매 중단됐다 file ajutour 273 2017.03.21
    570 브라질 썩은 고기 스캔들 썩은 공직자들의 산물 .... file ajutour 278 2017.03.21
    » 브라질 펀드의 반전 ajutour 250 2017.02.21
    568 브라질 대형건설사 페루 전 대통령에게 230억원 뇌물 제공 의혹 ajutour 346 2017.02.06
    567 "기준금리 너무 높아"…브라질 고금리 정책 효율성 논란 ajutour 281 2017.02.06
    566 브라질 룰라 前 대통령 부인 뇌사, 대선 변수 ???? ajutour 309 2017.02.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