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 조회 수 2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보건부 장관 Teich가 취임한 지 1달도 채 되지 않아 사임하였습니다. 언론은 Teich가  사임한 이유를 아래와 같이 분석하였습니다.
     
    ▷ 검증되지 않은 클로로퀸(cloroquina)을 코로나19 치료제로 사용하려는 볼소나로 대통령과의 대립 
    ▷ 즉흥적인 볼소나로 대통령의 법령 : 미용실과 이발소와 운동 아케데미를 필수 업종에 추가
    ▷ 격리를 신속하고 광범히 하게 풀려는 볼소나로와의 대립 
     
    #  지난 Mandetta 장관과는 달리 Teich는 조용하게 아무런 설명없이 사임의 길을 선택하였습니다. 그러나 조용한 사임이 파장을 더 크게 일으키고 있습니다.
     
    #  Teich의 사임 후 볼소나로 대통령은 클로로퀸(cloroquina)사용을 위중 환자뿐 아니라 경증 환자로 확대시킬 것으로 보입니다.
     
    ◈ 어제 금요일(15일) 집계된 [코로나19] 사망자는 (824)명이며 전체 사망자는 총 (14.817)명이 되었습니다. 
     
    코로나19 사망자 수
     
    12(일) -  99명 / 13(월) -105명 / 14(화)-204명 / 15(수)-204명 / 16(목) - 188명 / 17(금) - 217명 / 18(토) - 206명
    19(일) -115명 / 20(월) -113명 / 21(화)-166명 / 22(수)-165명 / 23(목)- 407명 / 24(금) - 357명/ 25(토) - 346명
    26(일) - 535명/ 27(월) - 338명 / 28(화)- 474명/ 29(수)-449명 / 30(목) - 435명 / 01(금) - 428명/ 02(토) - 421명 
    03(일) - 275명/ 04(월)- 296명 / 05(화)- 600명 /06(수)-615명 / 07(목) - 610명/ 08(금) - 751명/ 09(토) - 730명  
    10(일) - 496명/ 11(월)- 396명 / 12 (화)- 881명 /13(수)-749명 / 14(목) - 844명/ 15(금) - 824명/ 
      
    ◈ 쌍빠울로 시가 시행하고 있는 "2부제 차량 운행" 덕분으로 어제 금요일(15일) 아침 지하철과 기차에는 많은 승객들이 몰렸다고 합니다.
      
    ◈ 브라질 헌법재판소는 볼소나로 대통령이 연방경찰 수사에 관여하였는지에 대한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헌법재판소(STF)의 Celso de Mello장관은 어제 금요일(15일) 하원의장 Rodrigo Maia에게 국회에서 대통령의 탄핵 사안을 분석해 달라고 하며 이 상황을 볼소나로 대통령에게도 전달하였습니다. # 탄핵 사안은 "책임 범죄"에 대한 고발.
     
    ◈ 쌍빠울로 시장 Bruno Covas가 2일 동안 입원후 퇴원하였습니다. 그는 복부의 불편을 호소한 바 있습니다.
     
    ◈  브라질 금융 시장은 현 브라질의 정부에 대해 권위주위의 눈먼 비행이라며 이러한 상황이 전 세계에서 환율을 제일 높게 만들고 있으며 주식 시장도 32%나 하락하였다고 합니다.
     
    ◈ 미국 뉴욕주 5개 지역, 내일부터 1단계 경제 정상화...뉴욕 주 내에서도 상황이 가장 심각한 뉴욕시와 주변 지역 등은 제외.
     
    ◈ 한브네트는 인근 보건소와 경찰서에 기증할 [안면 보호구] 제작을 위해 켐페인을 하고 있습니다. 일선에서 일하는 이들을 안전과 함께 나 자신을 위하는 길이기도 합니다. 기증할 [안면보호구]는 태극기와 브라질 국기 스티커가 붙여져 전달될 것입니다. 
     
    ◈ 판데믹 상황에서 많은 사망자를 남기고 남은 것은 비만과 울증과 알콜 의존도라고 하는데.... 이런 것에서 극복하기 위해서는 가벼운 운동과 스트레칭은 아침 저녁으로 꼭 하시고 과식보다는 중간 중간 약간의 과일 섭취 그리고 알콜 음료는 적당히 즐기며 기분 좋은 분위기를 만드시면 됩니다.
     
    오랜 사회 격리 상황에서 가족들의 기분을 서로 잘 알고 맞추어 나가서 오히려 화목한 가정을 세우시는 우리 브라질 한인사회가 되기를 바래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646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5월 28일 ajutour 6 2020.05.28
    645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5월 26일 ajutour 6 2020.05.26
    644 브라질 시장 "멍청한 대통령님, 닥치고 집에 계세요. ajutour 7 2020.05.25
    643 브라질, 외국인 입국 규제 조치 또 한 달 연장 ajutour 8 2020.05.25
    642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5월 25일 ajutour 7 2020.05.25
    »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5월 16일 ajutour 23 2020.05.16
    640 브라질 코로나19 일일 확진자 1만3944명, 누적 20만 넘어서 ajutour 19 2020.05.15
    639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5월 15일 ajutour 32 2020.05.15
    638 브라질 코로나19 신규 확진 연일 1만명대 경제 붕괴 시작 ajutour 39 2020.05.08
    637 브라질 코로나19 긴급지원 대상 갈수록 늘어…'재정 파탄' 우려 ajutour 54 2020.05.08
    636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정보 2020년 5월 8일 ajutour 47 2020.05.08
    635 브라질, 자국 주재 베네수엘라 외교관들에게 '브라질에서 떠나주세요. 통보 ajutour 37 2020.05.01
    634 브라질, 대통령에 "코로나19 검사 문건 공개하라" 판결…4개 도시 봉쇄 ajutour 37 2020.05.01
    633 브라질, 코로나19 대응 보유외환 사용 .. 위험한 발상 ajutour 45 2020.05.01
    632 브라질 코로나19 뉴스 - 정보 2020년 5월 1일 ajutour 44 2020.05.01
    631 브라질 뉴스 - 정보 2020년 4월 25일 ajutour 48 2020.04.25
    630 브라질 뉴스 - 정보 2020년 4월 24일 ajutour 51 2020.04.24
    629 코로나로 3313명 사망…브라질 사망자 증가 ajutour 48 2020.04.24
    628 코로나로 3313명 사망…브라질 사망자 증가 ajutour 42 2020.04.24
    627 한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 브라질 첫 도착…1차분 도착 ajutour 73 2020.04.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 Next
    / 33